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무더위 속 영남대의료원 해고자들 복직요구 고공농성 18일차

기사승인 2019.07.18  11:25:39

공유
default_news_ad1

- 보건의료노조, "부당해고는 범죄, 즉각 복직시켜라!"

▲ 고공농성을 하고 있는 해고자 박문진 지도위원과 송영숙 부지부장이 내려다 본 지상
▲ 고공농성을 하고 있는 해고자 박문진 지도위원과 송영숙 부지부장이 내려다 본 지상

해고자 복직!

노조 기획탄압 진상조사,

책임자 처벌과 재발 방지!

노조 정상화!

영남학원재단 민주화! 

영남대의료원지부의 요구이자, 영남대의료원 해고노동자들의 요구사항이다.

보건의료노조의 요구이자, 민주노총 대구본부의 요구이다.

▲ 두명의 해고자들(박문진 지도위원, 송영숙 부지부장)의 거처

영남대의료원 해고노동자들의 병원 응급실 옥상 70m 위 고공농성이 7월 18일 현재, 18일째 계속되고 있다.

응급실 옥상에는, 영남대의료원에서 2007년 해고된 박문진 지도위원과 송영숙 부지부장이 더위를 힘겹게 견디고 있다.

어제(7/17) 보건의료노조 지역본부별 집중 투쟁의 날로 서울지역본부과 중앙집행위원회 위원들이 영남대의료원을 찾았다. 서울지역본부과 중앙집행위원들은 1인 시위, 감담회, 투쟁문화제를 진행했다

한편, 지난 16일 오전에는 영남대의료원지부와 같이 창조컨설팅이 개입해 노조파괴를 겪은 사업장인 발레오만도, 유성기업 등의 노조 간부들이 영남대의료원에 모여 함께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후, 김진경 대구경북지역본부장(영남대의료원지부장 겸임)과 간담회를 통해 지부 상황을 공유하고, 이후 연대를 함께 다짐했다. 

영남대의료원지부는 이 날 오후 두 번째 산별현장교섭을 마치고, 투쟁문화제를 진행했다.

 

<언론협동조합 개미뉴스와 함께하는 방법 4가지>

1. 기사 공유하기 ; 기사에 공감하시면 공유해 주세요!~

2. 개미뉴스 페이스북 '좋아요'를 눌러 주세요!~

https://www.facebook.com/gaeminews/?pnref=lhc

3. 개미뉴스에 후원금 보내기 ; (농협 351-0793-0344-83 언론협동조합 개미뉴스)

4. 개미뉴스 조합원으로 가입하기 =>

https://docs.google.com/forms/d/e/1FAIpQLSejIWEPBC4xKuTU2CbVTb3J_wOSdRQcVT40iawE4kzx84nmLg/view

* 개미뉴스 기사는, 조합원들의 조합비와 후원금으로 만들어 집니다.

이근선 kingsj87829@hanmail.net

<저작권자 © 사이트 이름을 입력하세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